수 많은 아이디어와 각종 정보가 난무하는 요즘. 인터넷을 통해서만 배울 수 있는 것은 아니랍니다. 자신이 관심있는 분야의 세미나/컨퍼런스 참가는 여러가지로 유익한데요, 첫째 관련 분야의 최고 리더를 만날 수 있고, 둘째 최신 흐름을 파악하기 쉽고, 셋째 각종 자료집과 또한 기념품까지 얻을 수 있다는 유익이 있죠.

발바닥이 흥건히 젖도록 뛰어다니면서 저도 각종 세미나/워크숍에 참여했던 적이 있습니다. 받았던 자료는 가능하면 당일 집에 오면서 다 읽어보도록 했고, 지금도 그 자료들은 집 서재[단호글방]에 저장해놓고, 언젠가 쓸 기회를 기다리고 있죠. 자신이 관심있는 분야든 혹은 그렇지 않은 분야든 의도적으로 학습을 계속한다면, 여러 유익이 있습니다. 통섭적인 시각과 종합적인 견해가 가능해지니까요.

유엔/국제기구에서 수많은 컨퍼런스/세미나를 개최하는 것도 비슷한 이유에서 입니다. 지식교환, 전문가들의 네트워크, 향후 프로젝트 논의 등을 위해 세미나를 진행하곤 하죠. 세계은행(World Bank)에서 이러한 '각종 세미나/회의를 찾는 사람들"을 위한 조언을 올려놨는데, 흥미로운 점들이 있어 이곳에도 소개해봅니다.


World Bank Meetings: Tips for Conference-Goers

회의에 참가할 때 이것만은 꼭!

명함:
충분한 명함을 확보하세요. 새로운 사람을 만날 때마다 명함을 주고받으세요. 그리고 계속적으로 안부를 물으며, 지속적인 컨택을 해보세요. 매일 저녁, 영역과 직업별로 받았던 명함을 정리해보세요.

기록: 명함과 더불어, 세부사항을 기록해두면 좋아요. 누구를 만났는지, 어떤 이야기가 오갔는지. 가령 논문이나 아티클을 쓰다가 뭔가 인용할 수 있을 때 다른 곳을 찾을 필요가 없답니다. 누군가의 언급과 견해를 확보해보세요.

출간물: 무료 또는 판매용 출판물을 확보해보세요. 저널, 잡지, 신문 등 대표적인 견해의 출간물을 확보해보면, 훗날 이런 자료들이 얼마나 요긴하게 쓰일지 당장은 알 수 없어요.

질문: 질문을 하는 걸 두려워마세요! 회의에서 당신의 존재감을 드러내보세요. 간결하게 질문하면 됩니다. 질문을 하도록 허락한 의장에게 고맙다는 표시를 잊지마세요. 

대화: 그 누구도 행사장을 둘러보려고 오지 않아요. 만남과 네트워크를 위해 오게 도지요. 옆에 앉아있는 참석자에게 말을 걸고 자신을 소개해보세요. 그 사람이 누구일지 어떤 사람인지 기대해보세요.

걸음걸이: 걸음걸이만 봐도 그 사람이 갈 수 있고, 할 수 있는 데에 제한이 있답니다. 당당히 걷게 되면, 제지를 받지 않고 원하는 자리에 갈 수 있어요. 소심하게 걷는다면, 행사관계자가 제지를 할 것이고, 특정 구역 입장을 제지할 겁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소셜앙터프러너 단호비전 Trackback 0 : Comment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