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중캠페인 '유엔 기념일을 찾아서'-1 
 1월 27일 '홀로코스트 희생자 추모기념의 날' 
 International Day of Commemoration in Memory of the Victims of the Holocaust 
 www.un.org/holocaustremembrance


개요
2005년 유엔총회 결의문(60/A/7)을 통해 제정된 '홀로코스트 희생자 추모기념의 날'은 매년 1월 27일 유엔본부와 전 세계 유엔정보센터에서 추모기념식, 관련 영화 상영, 라운드테이블 토론, 관련 도서 사인회, 음악회, 학교교육행사 개최 등으로 진행되고 있다. '홀로코스트'란 좁게는 나치 독일 하에 희생된 유태인을 의미하나, 유엔은 전 세계적으로 자행된 참혹한 학살 등도 포함하여 '학살 없는 미래'를 위한 전 세계적 인식제고에 나서고 있다. 반기문 유엔사무총장도 추모기념사를 통해 "우리의 아이들에게 역사의 가장 어두웠던 시기에 대해 계속하여 가르쳐야 한다."며 지속적인 교육과 추모를 통해서만이 "평화로운 공존이 가능한 세계를 만드는데 있어 우리의 장래 세대가 이전 세대의 끔찍한 실수를 극복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2009년 1월 27일 유엔본부에서 열린 '홀로코스트 희생자 추모기념의 날' 행사에서
수용소 생존자의 증언이 이루어지고 있다. (UN Photo/Paulo Filgueiras)

2009년 1월 27일 유엔본부에서 열린 '홀로코스트 희생자 추모기념의 날' 행사에 앞서 
참석자들이 '침묵의 시간'을 가지고 있다.  (UN Photo/Paulo Filgueiras)


2009년에는 '희망'이란 주제 아래 '희망을 향한 발자국'(Footprints for Hope)이란 홀로코스트 교육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아래와 같이 홀로코스트 희생자의 신발을 통해 희생장의 삶과 경험을 나누고, 스토리를 구성해보는 활동으로 아래에 참고ppt가 첨부되어 있다.


유엔사무총장 메시지
 
Message of the Secretary-General

 
"Today, we remember the millions of victims of the Nazis -- nearly one third of the Jewish people and countless other minorities -- who suffered atrocious acts of discrimination, deprivation, cruelty and murder.

New initiatives in Holocaust remembrance and education have given us an authentic basis for hope. That hope is the theme of this year’s observance.

But we can and must do more if we are to make that hope a reality.

We must continue to examine why the world failed to prevent the Holocaust and other atrocities since. That way, we will be better armed to defeat anti-Semitism and other forms of intolerance.

We must continue to teach our children the lessons of history’s darkest chapters. That will help them do a better job than their elders in building a world of peaceful coexistence.

We must combat Holocaust denial, and speak out in the face of bigotry and hatred.

And we must uphold the standards and laws that the United Nations has put in place to protect people and fight impunity for genocide, war crimes and crimes against humanity.

Our world continues to be plagued by ruthless violence, utter disregard for human rights, and the targeting of people solely for who they are.

On this fourth International Day of Commemoration, let us remember the victims of the Holocaust by reaffirming our faith in the dignity and equal rights of all members of the human family. And let us pledge to work together to turn today’s hope into tomorrow’s better future." *

신고
Posted by 소셜앙터프러너 단호비전 Trackback 0 : Comment 1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하재웅 2009.02.10 13:19 신고

    유엔에서도 역쉬 유대인들의 파워는 막강한 것 같아요^^